코레일 철도박물관, 전시해설 프로그램 확대한다
코레일 철도박물관, 전시해설 프로그램 확대한다
  • 박기태 기자
  • 승인 2018.03.06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중 하루 2회 신설…전문적인 철도역사 정보 전달해

[건설이코노미뉴스-박기태 기자] 코레일 철도박물관은 박물관 전시해설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했다.
 
6일 코레일에 따르면 3월부터 주중 하루 2회를 신설하는 등 주말에는 하루 4회로 확대 시행한다. 기존에는 주말에만 하루 2회 운영했다.
 
안내 프로그램은 주중에는 오전과 오후 각 1회, 주말에는 총 4회 운영한다. 입장권은 철도박물관에서 구입할 수 있고, 더 자세한 사항은  철도박물관 홈페이지(www.railroadmuseum.co.kr)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앞서 철도박물관은 지난해 말 의왕시와 함께 공모를 시행해 38명의 해설사를 추가 선발하고 지난달 '2018년 철도해설 자원봉사자 위촉식 및 워크숍' 을 시행했다.
 
또한 해설가의 전문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철도해설 전문가 양성' 교육과정을 시행하고 △철도의 역사와 문화 △해설 시나리오 작성과 발표 △교과 연계 방안 △강의 기술 등의 역량을 강화했다.
 
정병철 철도박물관장은 “최근 방문객이 증가하고 해설프로그램에 대한 수요가 늘어 확대 운영하게 됐다”며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에게 철도의 역사와 문화를 보다 재미있게 전파하는 메신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