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군산 중소기업 '위기극복 자금' 8억원 지원
중부발전, 군산 중소기업 '위기극복 자금' 8억원 지원
  • 박기태 기자
  • 승인 2018.03.21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조선업종 중소기업 20개사 생산환경개선 등 활용

[건설이코노미뉴스=박기태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21 군산지역 경제 회생을 위한 범정부 대책에 동참하기 위해 '군산소재 자동차·조선업종 중소기업의 위기극복 지원사업'을 발전회사 최초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으로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 및 한국GM 군산공장 폐쇄 등 최근 연이어 발생한 악재로 극심한 경영위기에 처한 군산지역 내 자동차·조선업 관련 중소기업들에게 위기극복을 위한 8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향후 20여개 군산지역 중소기업의 생산환경 개선, 정보화설비 구축 등에 활용될 계획이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이번 지원사업이 군산지역 자동차·조선업종 중소기업들에게 위기극복의 초석이 되길 희망한다"면서 "앞으로도 더 많은 지원 사업이 추진돼 지역경제 전체가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