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정보산업협회, 이명식 제21대 회장 취임식 개최
공간정보산업협회, 이명식 제21대 회장 취임식 개최
  • 이태영 기자
  • 승인 2018.06.01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회장 “협회 위기 구원하는 해결사 될 것”
▲ 1일 서울시 영등포구 KASM빌딩에서 열린 공간정보산업협회 제21대 회장 취임식에서 이명식 신임 회장이 취임사를 말하고 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모든 분의 기대에 부응하는 회장이 되고자 신발 끈을 고쳐 매고 앞장서 뛰겠습니다”

이명식 공간정보산업협회 제21대 회장은 1일 서울시 영등포구 KASM빌딩에서 취임식을 열고 이같이 각오를 밝혔다.

이날 취임식은 오현진 전 한국지적협회 회장, 이상익 충청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김석종 전 대구과학대학교 총장 등을 비롯해 협회 시·도회장 및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 행사와 2부 행사로 나뉘어 치러졌다.

1부 행사에서는 그동안 안정적으로 협회 회장 직무대행을 맡아온 장인철 비상근부회장에 대한 감사패 전달이 진행됐다.

이어 협회의 새로운 발전을 이끌어나갈 이 회장에게 꽃다발을 전달하는 자리도 마련됐다.

2부 행사는 이 회장과 내·외빈, 협회 임직원 등이 모두 함께하는 오찬으로 이어졌다.

이 회장은 지난달 17일 서울여성플라자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임시총회에서 출석대의원 108명 중 62표(득표율 57%)를 획득해 협회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

앞서 이 회장은 협회 제18·19대 회장을 역임할 당시 협회의 숙원이었던 자체 회관을 마련하고, 대한측량협회와 한국지적협회가 통합된 공간정보산업협회를 성공적으로 출범시키는 등 공간정보산업계 발전에 크게 일조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 이 회장은 충청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으로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도 앞장서며 공간정보산업계와 협회의 위상을 끌어올리고 있다.

이 회장은 취임사에서“어둠이 깊을수록 밝은 새벽을 맞는 자연의 순리처럼 모두 하나 돼 지금의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발전의 기회를 만들어가겠다”며 “그동안의 경험과 사회봉사를 해오면서 쌓은 인맥 등을 총동원해 협회를 안정시키고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구원투수이자 해결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임기는 오는 2020년 2월 29일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