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스마트시티 ‘본격 시동’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스마트시티 ‘본격 시동’
  • 이태영 기자
  • 승인 2018.08.09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핵심과제 사업설명회 개최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원장 손봉수)은 지난 8일 진흥원 아카데미홀에서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세부과제 7개에 대한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국토진흥원은 지난 3일 ‘스마트 모빌리티 및 주차공간 공유지원 기술 개발’ 등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의 세부과제 7건을 공고(2차)한 바 있다.

앞서 공고된 7개의 세부과제는 약 5년 동안 총 525억원의 연구비가 지원될 예정이며, 개발된 기술들은 실증도시로 선정된 대구시와 시훙시에 적용될 예정이다.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사업단의 조대연 단장은 “스마트시티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해서는 다양한 미래기술의 접목과 함께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가장 중요하다”며 “대기업뿐만 아니라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 기업들이 함께 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본 사업에 다양한 기술들이 적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실증연구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국토교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기획재정부, 대구광역시, 시흥시,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등 사업 관련 기관들은 내달 상호 업무협력에 대한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