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국도 36호선 '궁평고가도로' 조기 사용재개
행복청, 국도 36호선 '궁평고가도로' 조기 사용재개
  • 권남기 기자
  • 승인 2018.08.20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권남기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원재, 이하 행복청)은 ‘오송~청주공항 도로건설공사’ 사업을 위해 일시적으로 교통 통제를 시행했던 ‘국도 36호선 궁평고가도로’를 8월 말 사용재개 한다.

궁평고가도로는 오송읍(오송역)과 강내면(미호천교)을 이동하는 교통수요를 위해 신호 없이 궁평교차로를 통과할 수 있는 시설이었다,

그러나,‘오송~청주공항 도로건설공사’의 지하 차도 공사로 2017년 3월부터 폐쇄하고 이용자들은 신호교차로와 연계된 임시도로를 이용해 왔다.

행복청은 주민들의 교통편의 제공을 위해 2019년 완공 예정인 지하 차도의 일부 구간을 우선시공하여 8월 말 ‘궁평고가도로’의 사용 재개를 앞당길 예정이다.

권진섭 행복청 광역도로과장은 “궁평고가도로 사용 재개를 통해 오송읍과 강내면을 이동하는 주민편의가 향상 될 것으로 기대한다” 면서 “향후 ‘오송~청주공항 도로건설공사’가 완료되면 행복도시와 오송산업단지, 그리고 청주국제공항 간 인적․물적 교류가 활발하게 돼 지역 간 상생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오송~청주공항 도로건설공사’는 ‘행복도시~오송역 연결도로’와 연계해 행복도시에서 오송생명과학단지 및 청주국제공항과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건설 중이다.

오는 2019년까지 총 사업비 1411억원을 투입해 연장 4.72km의 4차로를 신설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