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광산 쌍용예가 플래티넘' 견본주택 ‘북새통’
쌍용건설, '광산 쌍용예가 플래티넘' 견본주택 ‘북새통’
  • 최효연 기자
  • 승인 2018.11.28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픈 후 사흘 동안 1만 7000여 명 몰려
▲ 지난 23일 오픈한 광산 쌍용예가 플래티넘 견본주택을 찾은 방문객들이 단지 모형도를 둘러보고 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최효연 기자] 쌍용건설(대표이사 회장 김석준)이 지난 23일 문을 연 '광산 쌍용예가 플래티넘(Platinum)' 견본주택에 사흘 동안 약 1만7000여 명의 방문객이 몰려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 같은 열기는 상무·수완지구, 하남산업단지, KTX/SRT 광주송정역, 유스퀘어 등을 차량으로 10분대에 이용할 수 있는 뛰어난 교통망을 갖춘 것이 크게 작용했다.

또한 교통무진대로와 제2순환로, 무안광주고속도로를 이용, 광주 전역으로 이동하기도 수월하고, 송우초교, 광산중, 이마트, 롯데시네마 등 다양한 생활 인프라가 풍부한 것도 장점이다.

전가구를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효과를 극대화했고, 84㎡ 4베이, 76㎡ 타입 3.5베이로 설계했다.

최상층에는 다락방이 제공되며, 필로티 구조의 판상형 2층에 테라스와 탑상형 1층 가구별 개인정원 등 차별화된 설계가 도입된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광주 최고 인기 단지인 봉선동 쌍용예가 이후 용봉동, 금호동 쌍용예가 성공에 이어 네 번째로 공급하는 단지”라며, “11월말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 개정 예정으로 유주택자들이 청약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란 점에서 실수요자들 중심으로 견본주택 방문과 상담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청약은 28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9일 1순위, 30일 2순위 순으로 진행된다. 12월 6일 당첨자 발표 후 17일부터 19일까지 계약을 받는다. 입주는 2020년 12월 예정이다.

한편, 이 단지는 전남 광주광역시 우산동 1343-6번지 일대 지하 1층, 지상 14~17층 아파트 13개 동 764가구 규모이며, 조합원분 592가구를 제외한 ▲ 76㎡A 28가구 ▲ 76㎡B 17가구 ▲ 76㎡C 10가구 ▲ 84㎡ 117가구 등 총 172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