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4대강
편집 : 2019.1.18 금 11:08
> 뉴스 > 종합뉴스
     
APEC기후센터 김선태 박사, 국가연구개발 성과평가 유공 표창
엘니뇨 현상 예측상 오류 원인들 분석·규명
2019년 01월 02일 (수) 18:14:43 이태영 기자 young@cenews.kr
   
▲ APEC기후센터 김선태 박사가 ‘2018년도 국가연구개발 성과평가 유공 포상 수여식’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APEC기후센터(원장 권원태, APCC) 기후분석팀의 김선태 박사가 지난달 28일 정부과천청사 대강당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열린 ‘2018년도 국가연구개발 성과평가 유공 포상 수여식’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김선태 박사는 전 세계에 이상기후를 몰고 오는 엘니뇨 현상을 기후모델로 예측할 때 나타나는 예측상의 오류 원인들을 분석·규명했다. 이를 통해 계절(장기)기후에 대한 기후모델의 예측 신뢰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기반을 제공했다.

엘니뇨는 남미의 페루연안에서 적도에 이르는 태평양상의 수온이 3년 내지 5년을 주기로 상승하는 현상으로 세계각지에 홍수·가뭄·폭설 등 기상이변의 원인이 된다.

이러한 엘니뇨 예측 연구를 위해 김선태 박사는 엘니뇨 강도의 변화를 진단하는 최신 분석기법을 이용해 선행시간(예측 발표시각에서 발효시각까지의 시간간격)에 따른 엘니뇨 강도의 예측오차 발생 원인을 규명했다.

특히 김 박사의 연구성과는 네이처지가 발행하는 온라인 학술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개제되기도 했다.

또한 엘니뇨의 예측 특성에 관한 연구를 활용해 엘니뇨에 의한 이상기후에 대응하기 위한 아시아·태평양지역 정부와 국제기구 단체 간의 효율적 공조·협력 방안을 제시한 공로를 이번에 인정받았다.

한편, 김 박사는 이번 엘니뇨 관련 연구성과들을 활용해 APEC기후센터 그리고 UN산하기구 및 아프리카·아시아 지역위험 조기경보시스템(RIMES)이 공동으로 발행한 ‘엘니뇨 대응을 위한 공동보고서’ 발간에 참여했다.

 

이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건설이코노미뉴스(http://www.c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분양포커스]'위례포레자이' 이을 위
'TOP 10' 건설사 위기 극복 솔
[e포토]중부발전·보령시, ‘라돈없는
[문종하 변호사의 법률솔루션]<1>하
대우건설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
[건설신기술 도입 30년] "건설신기
[부동산 포커스]서울 25개구 중 1
중부발전, 신재생•친환경
[2019 신년사]박원순 서울시장-"
건설단체장 새해 화두 "건설산업 위기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건설이코노미뉴스 | 등록번호 : 서울다 09814 | 등록일자 : 2009년 9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태영 | 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주소 : (04018)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동 384-22 | TEL : 02-333-1955 | FAX : 02-333-196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태영
Copyright 건설이코노미.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ce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