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 수요자 관심 뜨겁다
대우건설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 수요자 관심 뜨겁다
  • 최효연 기자
  • 승인 2019.01.07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견본주택 재개관 후 3일간 1만여명 다녀가
▲ 분양승인 철회 뒤 다시 문을 연 경기도 용인시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 견본주택에 주말 3일간 1만여명이 다녀갔다. 지난주 조정대상지역으로 신규 지정된 용인시 수지구에서 분양권 전매제한 6개월을 적용 받는 사실상 마지막 단지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대우건설이 지난 4일 재개관한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 견본주택에 주말 3일간 1만여명이 방문해 뜨거운 관심을 나타냈다.

경기 용인시 수지구 신봉동 973-1번지 일원에 짓는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는 지하 5층, 지상 최고 49층, 4개 동, 총 447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아파트 363가구, 오피스텔 84실로 구성됐다. 전 주택형이(아파트·오피스텔) 실수요자 선호도 높은 전용면적 74㎡/84㎡의 중소형으로 구성됐다.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 분양관계자는 “지난주 용인시 수지구가 조정대상 규제지역으로 지정됐지만 앞서 분양승인을 받은 덕에 강화된 규제를 적용 받지 않아 재개관에도 불구하고 수요자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며 “지역내 최고층인 49층으로 조성돼 조망권이 우수하고 합리적인 분양가에 공급되면서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고 말했다.

아파트 청약접수는 오는 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0일 1순위, 11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17일이며, 정당 계약은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분양가는 인근 시세 대비 저렴하게 책정돼 4억7000만원부터 5억원 중반대로 공급된다. 계약자의 자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계약금 2회분납제(1차 1000만원 정액제) 및 중도금(60%) 무이자로 진행된다. 조정대상지역 미적용 단지로 전매제한은 6개월이며, 만 19세이상 누구나 청약이 가능하다.

용인~서울 간 고속도로 서수지IC가 단지와 인접해 있어 강남권을 차량으로 30분대에 이동할 수 있다. 수지구 최고층인 49층으로 조성돼 광교산, 정평천 등 조망권이 우수하다.

한편, 용인시 수지구는 지난달 31일 조정대상지역으로 신규 지정되면서 ‘수지 스카이뷰 푸르지오’를 제외하고 올해부터 경기 용인시 수지구에서 공급되는 단지는 강화된 규제를 적용 받는다. 소유권 이전시까지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 가구원에서 가구주로 1순위 자격요건 강화, 중도금 대출조건 강화, 양도세 강화 등이 적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