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사회적경제기업 지속가능한 성장기반 협약 체결
중부발전, 사회적경제기업 지속가능한 성장기반 협약 체결
  • 권남기 기자
  • 승인 2019.05.24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MOU 맺어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과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사)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24일 사회적경제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기반과 사람중심의 경제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중부발전이 사회적경제기업의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고 지속가능성 향상을 위해 취약계층의 고용환경 개선과 미흡한 안전시설 확충 등에 3억원을 출연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이뤄졌다.

협약에 따라 중부발전은 ▲전문 역량을 가진 만 50세~60세 퇴직한 중장년 대상 사회적경제 멘토링 활동지원(5000만원) ▲사회적경제기업의 안전설비 설치 및 시스템 개선(1억원) ▲사회적경제기업의 제품·서비스 이용확대를 위한 민간중심 유통판로 확대(5000만원) ▲충남도내 학교협동조합(5000만원) ▲충남형 사회적경제 활성화 모델발굴(5000만원)을 지원하게 된다.

협약에 참석한 김신형 중부발전 기획본부장은 “공기업으로서 CSR 활동을 주도적으로 펼쳐 온 중부발전은 단순 사회공헌활동의 소비적 복지를 뛰어넘어 사회적경제기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키고 안정적 성장을 창출할 수 있는 생산적 복지를 이루어 가는데 지속적으로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지난해 사회적경제기업 지원을 위한 자체 전담조직을 구성했고, 사회적경제기업 발굴·육성을 위한 '지역사회 통합 창업 플랫폼'을 조성해 5개의 사회적경제기업을 설립해 26명의 취약계층  일자리창출 및 충청남도 7개 지역에 200여명의 사회적기업가 양성교육을 시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