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카카오페이와 모바일 전세금보증서비스 '맞손'
HUG, 카카오페이와 모바일 전세금보증서비스 '맞손'
  • 최효연 기자
  • 승인 2019.06.25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주택도시보증공사(HUGㆍ사장 이재광)는 지난 24일 경기 성남시에 위치한 ㈜카카오페이 본사에서 ㈜카카오페이와 전세보증금반환보증 모바일서비스를 도입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전세금보증’은 전세계약 종료 시 임대인이 전세금을 돌려주지 않는 경우, HUG가 임대인을 대신해 임차인에게 전세금을 반환해주는 HUG의 대표 서민주거안정 보증상품이다.

HUG는 오는 9월부터 모바일 전세금보증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으로 향후 고객들은 카카오페이를 통해 전세금보증에 쉽고 빠르게 가입할 수 있게 된다.

기존에 전세금보증에 가입하려는 고객들이 HUG 영업점에 방문하거나 신청서류를 FAX나 이메일로 제출해야 했던 것과 달리, 카카오페이 전세금보증은 보증신청부터 보증서 발급까지 가입 전 과정을 모바일로 이용할 수 있는 최초의 보증 서비스이다.

이재광 HUG 사장은 “카카오페이 모바일 전세금보증서비스 도입으로 인해, 전세금보증을 이용하려는 고객들의 편의성이 획기적으로 증대될 것”이라며 “2800만명의 가입자를 보유한 카카오페이와 함께 전세금보증에 대한 대국민 인지도를 높여, 더 많은 세입자들이 전세금보증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