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선 '철도공단'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선 '철도공단'
  • 박기태 기자
  • 승인 2019.07.04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사랑나눔 바자회' 개최...공단 임직원 기부·복지기관 물품 판매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4일 공단 본사에서 임직원과 대전지역 8개 복지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2019 사랑 나눔 바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바자회에는 공단 임직원이 기부한 서적, 의류 등 2800여 개의 물품과 복지기관이 직접 생산한 가정용품, 과일청, 천연샴푸 등 25개 제품을 소개하고 판매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올해는 대전지역 사회공헌 협의체인 퍼블리코 대전 소속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물품을 기증하고, 경력단절여성·장애인·노인의 일자리 창출에 힘쓰는 사회적 기업이 참가해 상생과 협력의 의미를 더했다.
  
한편, 사랑 나눔 바자회는 공단이 2013년부터 7년 째 개최해오고 있는 자선행사로, 기부물품 판매 수익금 전액은 철로변 소외된 이웃을 돕는 사회공헌기금으로 사용하고 있다.
 
김상균 공단 이사장은 “오늘 바자회는 지역사회와 소통하고, 사회적기업 제품의 판로개척에 도움을 준 뜻깊은 행사였다”며 “앞으로도 공단은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