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폭염대비 선로 안전점검 시행
철도공단, 폭염대비 선로 안전점검 시행
  • 박기태 기자
  • 승인 2019.07.12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로변 안전장치 등 철도시설물 집중 점검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여름철 이상고온에 대비해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선로안전에 대한 집중 점검을 시행했다고 12일 밝혔다.
 
공단은 여름철 철도선로 불안정성에 대비해 통풍불량, 일조량 과다로 온도상승 우려가 큰 경부고속선 오송~천안 구간 등의 18개 취약개소에 대해 점검을 시행했다.
 
특히 선로변에 설치된 자동살수장치, 레일온도 측정장치, 차열페인트 도포상태 등 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또한 열차로 현장을 순회하며 안전위험 요인을 꼼꼼하게 살폈다.
 
김영하 공단 시설본부장은 “작년 기록적인 폭염에 이어 올해도 7월 초부터 폭염 주의보 및 경보가 발령됨에 따라 철도 안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높다”며 “철저한 철도시설 관리 및 신속한 대응으로 폭염 시에도 안전한 철도시설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