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KTX 5000특가’ 연말까지 판매기간 연장
코레일, ‘KTX 5000특가’ 연말까지 판매기간 연장
  • 권남기 기자
  • 승인 2019.08.29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용산↔행신·광명 KTX 5천원에 이용 가능해 인기

 

[건설이코노미뉴스]코레일이 수도권 짧은 구간을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KTX 5000특가’ 할인상품을 연말까지 연장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당초 8월 말까지만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이용객이 꾸준히 늘어남에 따라 연장 운영을 결정했다. 

‘KTX 5000특가’는 자투리 좌석을 활용해 짧은 구간(서울·용산↔행신·광명)을 원 운임보다 40% 저렴한 5,000원에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든 할인상품이다.

지난 6월 판매를 시작한 후 28일 기준 누적 판매 1만 8천석을 넘어서며 도심권 출퇴근 고객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KTX 5000특가’는 교통이 혼잡한 수도권에서 다른 교통수단보다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KTX를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어 꾸준히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다.

판매 첫 주 하루 155명이 구매했으며 10주차인 지난주에는 280여명이 이용했다. 

역 창구나 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의 할인 코너에서 구입할 수 있다. 단, 추석 명절 기간(9월 11일~15일)은 판매하지 않는다.

이선관 코레일 고객마케팅단장은 “짧은 구간 KTX를 5천원에 이용할 수 있어 이용하는 분들의 호응이 높다”며 “수도권 출퇴근 혼잡도 완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