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쪽방촌 거주민 '디딤돌 문화교실' 워크숍 후원
현대엔지니어링, 쪽방촌 거주민 '디딤돌 문화교실' 워크숍 후원
  • 최효연 기자
  • 승인 2019.08.30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이코노미뉴스]현대엔지니어링이 지난 29일부터 30일까지 서울시 주관으로 진행된 '디딤돌 문화교실' 워크숍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디딤돌 문화교실'은 쪽방촌 거주민에게 사진, 원예, 풍물 등 다양한 교양, 문화 프로그램들을 제공해 자아존중감을 회복하고 긍정적인 대인관계를 형성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현대엔지니어링과 서울시가 지난 2014년부터 운영해오고 있다.

이번 워크숍에는 창신동, 동대문, 돈의동, 서울역, 영등포 등 5개 지역 쪽방 주민 40여명과 현대엔지니어링, 서울시 담당자 등 총 50여명이 참석했다.

워크샵 첫 일정으로 군산을 방문한 디딤돌 문화교실 수강생들은 영화거리, 근대역사박물관 등을 방문하고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며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저녁에는 사진반, 원예반, 수공예반, 풍문반 등 각 문화교실별로 운영실적을 공유하고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과 결과물들을 선보이는 자리도 가졌다.

둘째 날에는 국립생태원, 금강하구둑 영화촬영지 등을 방문해 풍광을 감상하며 일상생활의 고단함을 잠시나마 잊고 사회복귀에 대한 의지를 충전하는 시간도 가졌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쪽방 주민분들이 디딤돌 문화교실에 관심과 의지를 갖고 주도적으로 배우며 결실을 맺어나가는 모습을 보니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을 위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현대엔지니어링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서울시는 '디딤돌 문화교실'을 수강한 쪽방 주민들의 성취감을 제고하고 일반 대중에게 쪽방촌이라는 공간을 넓게 알리기 위한 연말 전시회를 열어 사진, 원예, 수공예 결과물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