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건설사업관리분야 상생간담회 개최
LH, 건설사업관리분야 상생간담회 개최
  • 최효연 기자
  • 승인 2019.09.06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사업관리 기술자 200여명 대상 제도.운영방안 설명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토지주택공사(LHㆍ사장 변창흠)는 6일 LH 경기지역본부에서 건설사업관리분야 관계자들과 의견을 공유하고 상생협력 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건설사업관리용역업체 상생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LH 건설현장에서 건설사업관리 업무를 담당하는 기술인 및 건설기술관리협회 회원 약 200여명이 참석했다.

건설사업관리용역 종합심사낙찰제 도입 등 올해 변경된 심사제도와 용역 확대에 따른 운영방안, 제도개선 방향에 대한 설명이 진행됐다.

이후 효율적인 업무수행을 위한 개선방안 등 업계 관계자들의 의견 제시가 이어졌으며, 이날 나온 의견을 바탕으로 내부 지침 및 제도를 개선할 예정이라고 LH는 설명했다.

LH는 올해 과천지식정보타운 S-9블록 등 100여개 지구에서 3,000억 규모의 건설사업관리용역을 발주할 예정이며, 단지·주택 분야 품질 향상을 위해 앞으로 건설사업관리용역의 비중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감리업계의 의견을 청취하고 개선함으로써 더 나은 건설사업관리용역 문화를 정착시키고 상생협력 환경을 조성하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