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강기공단 경기강원본부, ‘리버스 멘토링’ 결연식 개최
승강기공단 경기강원본부, ‘리버스 멘토링’ 결연식 개최
  • 이태영 기자
  • 승인 2019.10.02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대 간극 해소 등 조직문화 새 바람 기대
한국승강기안전공단 경기강원지역본부가 젊은 사고방식을 공유하고 직장 갑질 근절 등 조직문화의 혁신을 위해 리버스 멘토링 결연식을 가졌다.
한국승강기안전공단 경기강원지역본부가 젊은 사고방식을 공유하고 직장 갑질 근절 등 조직문화의 혁신을 위해 리버스 멘토링 결연식을 가졌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사장 김영기) 경기강원지역본부가 갑질예방 및 청렴반부패 문화정착 등으로 조직문화를 혁신하기 위해 ‘리버스 멘토링 결연식’을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리버스 멘토링은 선배가 후배들에게 경험과 지식을 전수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젊은 후배 직원이 멘토가 되어 선배들에게 젊은 사고방식과 지식을 공유하는 프로그램이다.

공단의 리버스 멘토링은 입사 4년 이하 후배직원 17명이 멘토가 되고 지역사무소 팀장 등 32명이 멘티가 되어 최신 청렴 트렌드와 이슈, 젊은 밀레니얼 세대의 창의적인 아이디어 공유 등을 통해 업무방식을 개선하고 세대간 간극을 해소하는 등 조직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게 된다.

따라서 공단 경기강원지역본부는 지난달 30일 리버스 멘토링 결연식을 갖고 활동주제를 갑질예방, 청렴·반부패, 사회적 가치 실현 등으로 정해 멘토와 멘티가 의견을 교류하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등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경기강원지역본부 박정훈 본부장은 “고참급 직원들과 젊은 후배직원들과의 상호 교류를 통해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세대간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리버스 멘토링’을 기획했다”며 “젊은 직원들의 참신함과 고참 직원들의 풍부한 경험을 결합하여 조직문화를 긍정적으로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