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프, 코트라 글로벌 협력 프로그램 참여
바스프, 코트라 글로벌 협력 프로그램 참여
  • 박기태 기자
  • 승인 2019.10.15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APS 설명회서 국내 스타트업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

[건설이코노미뉴스] 글로벌 화학기업 바스프가 코트라(KOTRA)가 주최하는 글로벌 협력 프로그램(GAPS)에 참여, 세계 시장 진출을 목표하는 스타트업 등 국내 기업 및 연구소와 협력 기회를 모색하고자 한다.

GAPS는, 2008년부터 글로벌 기업과 한국 기업, 대학 및 연구소와의 지분투자, 합작사 설립, 기술이전, 공동 연구개발 등의 다중 협력을 지원해 온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최근 화두로 떠오른 화학소재 분야에 집중해 관련 분야 스타트업을 포함한 국내 기업 및 연구소들의 세계 시장 진출과 글로벌 기업의 다양한 한국 투자 기회 창출을 돕기 위한 장이 마련된다.
 
오는 10월 23일 양재 L타워에서 개최되는 GAPS 설명회(GAPS DAY)에 바스프를 포함한 주요 글로벌 소재 기업들이 참여해 관심 기술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함께 1:1 현장 상담을 통한 구체적인 협력 기회 제공은 물론, 네트워킹 등을 지원한다.

바스프는 화학 및 제조 산업 관련 보다 엄격해진 환경 기준을 준수하는 기술에 주목하는 한편, 차세대 소재 기술에 대한 연구를 협력할 수 있는 네트워크를 구축해왔다.

주요 관심 분야로는 선진국의 휘발성유기화합물(VOC) 배출 저감 정책 시행에 따른 관련 저감 기술, 자율주행차에 도입되는 차량용 센서 기술, 차세대 배터리 소재 기술 및 시스템 등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기회를 통해 바스프는 에너지 절감형 상온 급속 경화 소재 기술, LiDAR 센서의 정확한 장거리 물체 인지를 위한 마킹 관련 소재 및 코팅 기술, 극자외선 포토레지스트 소재기술, 고성능 리튬이온전지 또는 차세대 배터리 관련 소재 기술 등의 혁신 기술 개발을 위해 공동연구, 공동개발, 합작사 설립 등 다양한 유형의 협력 기회를 고려 중이다.
 
이만우 한국바스프 스페셜티 사업부문 사장은 “최근 국내에서 화학소재 분야 발전의 필요성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바스프도 이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면서 “혁신적인 기술 개발을 목표하고 있는 만큼 주요 관심 분야는 물론 다양한 분야에서 선도적인 전문성을 보유하고 있는 국내 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환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GAPS DAY는 오는 10월 18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이 가능하며, 설명회 참석이 어려우나 프로그램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들은 10월 31일까지 별도의 신청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