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공단, 공공기관 LED조명 보급목표 달성
한국에너지공단, 공공기관 LED조명 보급목표 달성
  • 박기태 기자
  • 승인 2019.12.01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20만개 등기구 교체, 32만KW 피크 저감, 68만MWh 전력량 절감
2030년 형광등 퇴출...스마트조명 보급 활성화 지속 추진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지난 29일 '공공기관 에너지이용합리화 추진에 관한 규정' 따른 공공기관(본청·본사 996개소)의 LED조명등기구 개체에 의한 전력절감효과를 발표했다.

공공기관은 약 520만개의 형광등을 LED조명등으로 개체해 약 68만MWh를 절감했으며, 이는 광주광역시의 1달치 전력사용량(약 67만MWh)에 해당 된다.

또한 지난해까지 조명등기구의 교체는 약 81%를 달성했고, 공공기관 LED조명등기구의 보급목표인2020년까지 100%을 차질 없이 이행 가능 할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공공기관의 LED조명 보급목표 달성으로 LED조명시장의 활성화 및 민간LED조명 보급 확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공기관 에너지이용 합리화 추진에 관한 규정(산업부고시 제2017-203호)에 따른 공공기관은 일정규모 이상의 신축·증축 시 제로에너지빌딩,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비전기식 냉난방설비 시스템 도입 등을 의무화 하고 있다.

기존건물은 실내온도 준수, 고효율기자재 사용, LED조명등기구 보급 등 다수의 이행항목이 있다. 이 중 전력절감의 정량적인 분석이 가능한 LED조명등기구 보급효과를 산출했다.

에너지공단 관계자는 "향후 건물에너지의 약 35%를 차지하고 있는 조명분야의 효율향상을 위해 '국가에너지효율혁신전략' 에 따른 2030년 형광등 퇴출과 함께 스마트조명의 보급 활성화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