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밴스, LED 스마트 스트립 조명 ‘스마트+플렉스’ 선봬
레드밴스, LED 스마트 스트립 조명 ‘스마트+플렉스’ 선봬
  • 박기태 기자
  • 승인 2020.04.2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편한 설치방법, 다양한 실내외 활용도, 미관 개선효과 갖춰
(왼쪽부터) 레드밴스 ‘스마트+ 플렉스’ / 실내공간 적용 연출컷 / 실외공간 적용 연출컷
(왼쪽부터) 레드밴스 ‘스마트+ 플렉스’ / 실내공간 적용 연출컷 / 실외공간 적용 연출컷

 

[건설이코노미뉴스] 레드밴스(대표 김대진)가 간단한 설치방법으로 실내외에서 고루 활용할 수 있는 LED 스마트 스트립 조명 ‘스마트+ 플렉스(SMART+ FLEX)’를 21일 출시했다.

신제품의 가장 큰 장점은 설치가 매우 쉽다는 것이다. 제품 자체에 플러그가 달려 있어 별도의 설치과정 없이 제공되는 콘센트에 꽂고 전원을 공급하면 바로 점등된다. 실리콘 소재로 제작돼 좁고 굴곡진 부분에서도 쉽게 적용할 수 있다. 신제품의 길이는 4.8m이다.

IP65의 방수∙방진 기능을 갖추고 있어 실내외에서 모두 활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실내에서는 일반가정, 상업시설, 호텔, 레스토랑 등의 인테리어용 간접조명으로, 실외에서는 정원, 테라스, 건축물 등의 아웃도어용 경관조명으로 활용할 수 있다.

특히 1300루멘의 뛰어난 밝기는 야외 경관조명으로 활용 시 눈에 띄는 외관을 만들어 준다.

신제품은 사물인터넷(IoT) 기술인 블루투스 메쉬(Bluetooth MESH)를 탑재해 사용자가 원하는 만큼 조명 개수를 늘릴 수 있다.

안드로이드나 애플 스마트 기기에서 ‘레드밴스 스마트+’ 앱을 다운로드해 블루투스 연결하면 된다. 앱을 통해 조명의 개별 제어부터 조명 그룹핑, 다중 접속, 밝기 조절 등을 할 수 있다.

특히 신제품은 실내 인테리어 효과나 외부 경관 개선을 위해 사용하는 제품인 만큼 1600만 가지 조명 색상과 2000~6500K의 색온도를 지원해 장소와 상황에 맞게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을 할 수 있다.

이밖에 애플 홈킷으로 조명을 제어하고, 구글 어시스턴트나 아마존 알렉사를 통해 음성제어가 가능하다.

레드밴스 관계자는 “스마트+ 플렉스는 간단한 설치방법과 다양한 실내외 활용도, 미관 개선효과라는 삼박자를 갖춘 실용성 높은 조명”이라면서 “최근 LED 스마트 스트립 조명이 차별화된 실내외 공간을 연출하고 싶은 소비자들에게 각광받으면서 수요가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글로벌 조명기업 레드밴스는... 레드밴스는 110년 전통을 가진 오스람(OSRAM)에서 분사한 글로벌 일반조명기업으로, 2016년 7월 설립됐다.
오스람의 우수한 기술력과 품질, 브랜드 가치는 그대로 유지하되, 급격하게 변화하는 조명시장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분사했다. 제품 카테고리는 형광램프, 할로겐 램프 등 전통조명부터 LED조명과 LED등기구, 스마트홈 등 차세대 기술의 조명까지 다양하게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