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코로나19 위기극복 동참
한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코로나19 위기극복 동참
  • 권남기 기자
  • 승인 2020.04.22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 피해농가 농산물 구매 후 복지기관 전달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농산물 1억4000만원 상당액을 구매해 복지기관에 전달하는 지원 활동을 전국에서 시행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또한, 공적 마스크 수급 안정화를 위한 '착한 마스크 나눔 캠페인'(3억원 상당)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22일에는 나주시와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나주시 소재 농가에서 재배한 농특산물 2000만원 어치를 구매해 복지기관 35곳에 전달하는 '농산물 후원 전달식'을 나주실내체육관에서 가졌다.

또한, 직원들의 자발적 기부로 조성한 러브펀드 1500만원을 후원해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제작한 면마스크를 나주시 자매마을과 지역대학교 외국인 유학생에게 전달했다.

박헌규 한전 상생발전본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농가와 취약계층의 지원에 한전이 함께할 것을 약속한다“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해 사회적 책임경영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Tag
#한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