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설안전공단, ‘지역사회 물관리 안전강화’ 앞장
시설안전공단, ‘지역사회 물관리 안전강화’ 앞장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0.07.07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남도 창녕군 하수처리시설 합동안전점검 실시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한국시설안전공단(이사장 박영수)은 지역사회 물관리 안전강화의 일환으로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경상남도 창녕군 하수처리시설에 대한 점검을 실시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에 실시한 점검시설은 공공하수처리시설 3개소, 소규모마을 하수처리시설 38개소 등이다.

공단은 상생·협력과 재능 기부로 지역사회의 발전을 도모하고, 사회적 가치를 구현하기 위해 상하수도시설에 대한 합동안전점검을 시행하고 있다.

공단과 창녕군시설관리공단이 합동으로 진행한 이번 점검은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 1, 2종 시설에 해당하지 않는 소규모 하수처리시설까지 대상으로 실시됐다.

박영수 이사장은“공단이 참여하는 합동점검은 지역사회의 유지관리 기술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믿는다”며 “앞으로도 국민 안전확보를 위한 지역 공공기관과의 협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