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포토]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 충북선 철도 수해복구 현장 점검
[e포토]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 충북선 철도 수해복구 현장 점검
  • 권남기 기자
  • 승인 2020.08.12 2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오른쪽 4번째) 및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오른쪽 3번째)이 12일 충북선 삼탄역 인근 철도 수해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오른쪽 4번째) 및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오른쪽 3번째)이 12일 충북선 삼탄역 인근 철도 수해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은 12일 국토교통부 장관 및 관계자들과 집중호우로 많은 피해를 입은 충북선 삼탄역 및 명서천교 등 철도수해복구 현장을 점검했다.

김 이사장은 “집중호우로 열차 운행이 중단된 구간을 신속하게 복구해 국민들께서 철도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오른쪽 4번째) 및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오른쪽 3번째)이 12일 충북선 삼탄역 인근 철도 수해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