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강기안전공단, 탑골공원 무료급식소 ‘사랑의 쌀’ 전달
승강기안전공단, 탑골공원 무료급식소 ‘사랑의 쌀’ 전달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0.10.19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진주지역 쌀 구입…‘일석삼조’ 사회적 가치 효과 이뤄
한국승강기안전공단 이창용 서울지역본부장(왼쪽 두 번째)와 관계자들이 19일 서울 탑골공원의 원각사 무료급식소에 쌀을 전달하고 있다.
한국승강기안전공단 이창용 서울지역본부장(왼쪽 두 번째)와 관계자들이 19일 서울 탑골공원의 원각사 무료급식소에 쌀을 전달하고 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사장 김영기)은 19일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 위치한 원각사 무료급식소를 찾아 쌀 10kg 60포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일반 복지단체 등에서 운영하고 있는 많은 무료급식소들이 급식을 중단하고 있음에도 탑골공원 무료급식소를 찾는 어르신들이 늘어남에 따라 공단은 이날 쌀을 전달하고 급식소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특이 공단은 경남 진주지역 농가에서 생산된 쌀을 지역의 사회적 기업에서 구입해 전달함으로써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함께 어르신 무료급식 지원 등 일석삼조(一石三鳥)의 사회적 가치창출 효과를 이뤘다.

공단 이창용 서울지역본부장은 “코로나19로 많은 무료급식소들이 문을 닫으면서 탑골공원을 찾는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밥 한 그릇 대접한다는 공단 임직원들의 마음을 담아 쌀을 전달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