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기계안전관리원, 무재해 ‘150일’ 달성
건설기계안전관리원, 무재해 ‘150일’ 달성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0.11.16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점검‧교육 등 안전문화정착 노력 결실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이사장 정순귀, 이하 안전관리원)이 무재해 150일을 달성했다.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이 무재해 목표일수 150일을 달성했다.(사진제공=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이사장 정순귀, 이하 안전관리원)이 무재해 150일을 달성했다.

안전관리원은 안전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지난 6월 17일부터 무재해운동을 추진해 왔으며, 근무일 동안 단 한건의 산업재해도 발행하지 않아 ‘150일’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안전관리원은 올해 4월 ‘KCESI 안전경영 선포식’을 시작으로 매월 ‘4·4·4 안전점검의 날’ 운영을 통해 생활 속 안전실천을 추진해왔다.

또한, 위험성평가 실시로 화재, 추락방지 등 위험요인감소 대책수립·개선추진과 재난위기대응 교육 등으로 안전한 일터를 만들어 가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여 왔다.

안전관리원은 고위험 작업자의 위험요소 발굴·개선을 통한 안전시스템 구축 등 안전보건 활동 생활화를 통해 무재해 1배수, 5배수, 10배수 이상을 달성 할 때까지 촘촘한 안전보건관리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정순귀 이사장은 “무재해 150일 달성은 안전문화정착을 위한 관리원 전 임직원의 노력의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무재해 운동으로 안전경영원칙을 성실히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