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건설혁신 선도 중소건설기업' 전방위 지원
정부, '건설혁신 선도 중소건설기업' 전방위 지원
  • 권남기 기자
  • 승인 2020.12.08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혁신선도기업 선정위원회' 평가 거쳐 20개 기업 선정

 

[건설이코노미뉴스] 정부가 성장잠재력과 기술력을 보유한 건설업계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건설혁신 선도기업 20개사를 발굴하고 기술개발 및 국내·해외시장 개척 등 전방위로 지원한다.

건설혁신 선도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작지만 강한’ 기업으로 성장하고 건설산업 발전을 이끌어 갈 건설혁신의 아이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는 10월 26일부터 4주간 중소건설기업들의 신청을 받고 '건설혁신선도기업 선정위원회' 평가를 거쳐 최종적으로 대상기업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건설혁신선도기업 선정위원회는 객관적이고 공정한 평가를 위해 전문가, 산업계, 공공발주기관, 노동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참여했다.

건설혁신 선도 중소건설기업으로 선정된 기업들에게는 특성과 수요를 고려한 맞춤형 지원이 제공된다.

국토부는 방안 마련을 위해 중소건설기업 140개를 대상으로 수요를 조사했으며, 이를 기초로 보증부담완화(수수료 10%↓), 저리자금 대출 확대(20%↑) 등 단기간에 사업 여건을 개선시킬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발굴해 지원한다.

또한, 분야별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특정 분야에 특화된 지원도 추진된다.

국내 시장진출 분야의 경우 상호협력평가 가점(3점), 고용평가 가점(0.5점), 인증제(KISCON 기업정보 공개) 등을 통해 지원한다.

해외 시장진출 분야는 타당성·사업성 분석(KIND) 및 시장개척 지원(해외건설협회) 그리고 컨설팅(해외건설협회·로펌) 등을 지원한다.

또한 기술개발의 경우 창업 생태계 플랫폼 제공을 위한 ‘스마트 건설지원센터’ 입주지원, 혁신기술 수요처 제공을 위한 ‘수요기반 기술사업화 지원사업’ 선정 우대 등을 통해 지원한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건설혁신 선도 중소건설기업 사업과 관련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선정기업 대상 간담회’를 12월 말 추진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지원 성과를 제고하기 위해 중간평가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새로운 지원방안도 검토하는 등 선정 기업들이 작지만 강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