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넵스와 보호종료아동 대상 가구지원 사업 '맞손'
LH, 넵스와 보호종료아동 대상 가구지원 사업 '맞손'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0.12.10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호종료아동의 주거환경 개선 위한 업무협약 체결
테이블, 책상, 의자 등 가구지원 및 공간정리ㆍ인테리어 콘텐츠 제공
지난 9일 서울 강남구 넵스 본사에서 개최된 ‘보호종료아동의 주거환경 개선 등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사진 오른쪽)과 김호균 대표이사(사진 왼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출처:LH)
지난 9일 서울 강남구 넵스 본사에서 개최된 ‘보호종료아동의 주거환경 개선 등 지원사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사진 오른쪽)과 김호균 대표이사(사진 왼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출처:LH)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서울시 강남구 소재 넵스(NEFS) 본사에서 넵스와 ‘보호종료아동의 주거환경 개선 등 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만 18세 이후 복지시설을 퇴소해 자립하는 보호종료아동을 대상으로 생활에 필요한 가구를 지원하는 등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글로벌 종합가구 전문기업인 넵스는 지난 2007년부터 전국 지역아동센터의 노후한 가구를 새로운 ‘꿈의 가구’로 탈바꿈시키는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추진하며 현재까지 총 147개 지역아동센터에 주방가구와 아동용 일반 가구 등을 기증하고 있다.

이날 협약에 따라 LH와 넵스는 LH 임대주택에 입주하는 보호종료아동 500여 가구를 대상으로 식탁․책상․의자 등 가구 1000여 점을 제공하고, 수납 및 인테리어 관련 정보 제공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하기로 했다.

한편, LH는 지난달 만18세 이후 아동복지시설을 퇴소하는 이들의 주거지원 강화를 위해 전국 통합 콜센터 ‘Youth+Start(유스타트) 상담센터’를 개소한 바 있다.

 ‘새롭게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보호종료아동의 자립을 지원’하는 뜻으로, 직원대상 공모를 통해 선정된 보호종료아동 자립지원사업 네이밍이다.

이밖에도 LH는 보호종료(예정)아동 약 320여명을 대상으로 주거자립 지원을 위해 아동권리보장원의 주거지원 통합서비스 교육(4회) 및 온라인 자립교육(4회) 등 주거지원 사업에 대한 교육을 올 연말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은 “넵스와의 이번 협약이 보호종료아동들의 주거환경 개선과 성공적 자립을 위한 경제적 부담 완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LH는 우리 사회의 미래인 아동들의 주거권 보장을 강화하고 보호종료아동의 홀로서기를 지원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Tag
#L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