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관리사무소, 입주민 중심 '주거행복지원센터'로 재탄생
LH 관리사무소, 입주민 중심 '주거행복지원센터'로 재탄생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0.12.16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주민 편히 이용할 수 있는 고객 친화형 공간으로 리모델링
지난 15일 개최된 대전둔산3 LH주거행복지원센터 개소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출처:lh)
지난 15일 개최된 대전둔산3 LH주거행복지원센터 개소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출처:lh)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임대주택 입주민에 종합 주거서비스를 제공하는 ‘LH주거행복지원센터’를 새롭게 단장해 재개소했다고 16일 밝혔다.

 ‘LH주거행복지원센터’는 LH 공공임대주택 관리사무소의 새로운 이름으로, 지난 9월 대국민 공모를 통해 선정됐다. 관리사무소의 역할이 단순 관리업무에 그치지 않고 입주민을 위한 주거서비스 제공과 공동체의 행복 지원으로까지 확장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새로운 명칭은 전국 LH 임대주택 관리사무소 1100여곳과 향후 추가로 설치될 관리사무소에 적용된다.

명칭 변경과 더불어 LH는 노후화된 관리사무소를 입주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하는 리모델링 사업을 진행했다.

노후화된 사무공간은 새로운 인테리어 디자인과 LED 전등 설치를 통해 밝고 깨끗한 분위기로 단장하고, 커뮤니티시설과 편의시설을 설치해 입주민의 이용편의를 개선했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문객과 근무직원 간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는 가림막 또한 추가로 설치됐다.

LH는 우선 대전둔산 3단지 등 4개 단지 내 ‘주거행복지원센터’의 리모델링을 진행하고, 이 외에도 입주 20년 이상의 임대단지를 위주로 리모델링 대상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앞으로 ‘LH주거행복지원센터’는 친근한 명칭과 입주민 친화형 시설을 통해 임대주택 시설 유지관리 뿐 아니라 각종 주거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입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운영될 전망이다.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은 “LH주거행복지원센터를 통해 입주민들이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종합적인 주거서비스 지원이 이뤄지길 바란다. 앞으로도 LH는 입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Tag
#L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