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어서 와, 이런 굴착기는 처음이지~”
두산인프라코어 “어서 와, 이런 굴착기는 처음이지~”
  • 권남기 기자
  • 승인 2020.12.17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미터 지하 작업도 가능한 굴착기 ‘텔레스코픽 디퍼’, 부산 지하철 공사현장 판매
두산인프라코어가 판매 중인 30미터 지하 작업도 가능한 굴착기 ‘텔레스코픽 디퍼'(출처:두산)
두산인프라코어가 판매 중인 30미터 지하 작업도 가능한 굴착기 ‘텔레스코픽 디퍼'(출처:두산)

 

[건설이코노미뉴스] 두산인프라코어는 38톤급 대형 굴착기를 베이스로 한 특수장비 텔레스코픽 디퍼(Telescopic Dipper) ‘DX380LC-5 TD’ 3대를 부산 강서구 지하철 공사현장에 판매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제품은 긴 팔과 가변형 조종석(Sliding Cabin)으로 지하 30미터까지 굴착 및 상차 작업이 가능한 장비다. 작업 안전성이 탁월해 도심 밀집지역의 지하 터파기 및 기초 공사에서의 활용도가 높은 점이 특징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최근 도심 건설현장에서 텔레스코픽 디퍼의 구매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데몰리션, 머티리얼 핸들러 등 다양한 고객 요구에 대응할 수 있도록 특수장비 사업을 선도적으로 강화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