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 "정부 특별방역 조치에 선제 대응 나선다"
LX "정부 특별방역 조치에 선제 대응 나선다"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0.12.23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국민·직원 안전 강화 방안 시행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준해 LX 직원들이 특별방역조치에 따라 체온 측정과 손소독 뒤 건물로 들어가고 있다.(출처:LX)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준해 LX 직원들이 특별방역조치에 따라 체온 측정과 손소독 뒤 건물로 들어가고 있다.(출처:LX)

 

[건설이코노미뉴스] 정부가 오는 24일부터 5인 이상 집합 금지 방안을 시행하기로 한 가운데, 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김정렬·LX)가 국민과 직원의 안전강화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준하는 특별방역조치를 가동했다.

LX는 코로나19 재확산 국면에 따라 10일 확대간부회의에 이어 21일 비상간부회의를 개최하고 지역사회 내 감염 확산 우려가 예상되는 경우 현장업무 일부 중지 등을 골자로 한 특별방역 대응방안을 시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과정에서 시급성이 요구되거나 요청이 있는 업무는 바로처리콜센터를 통해 우선 처리하되 문자 발송을 통해 국민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복안이다.

이는 정부가 발표한 연말연시 특별방역조치에 한 발 앞선 것으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집단감염 차단을 위한 강력한 예방 조치다.

매일 3~4건씩 대면 처리하는 측량업무의 특성상 지역사회 내 확진자가 급증하거나 내부에서 확진자가 나올 경우 신속하게 대처해야 집단감염을 막을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이에 따라 공사는 집단감염 확산이 우려되는 지역의 경우 현장업무 일부 중지와 함께 본부 및 인접지사 비상대책반을 운영하고 지사장의 판단에 따라 전 직원이 선제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지침을 내렸다.

또한 LX는 자치단체와 협의하여 현장업무 중지 안내판을 설치하고 민원실 접수창구를 임시 폐쇄하는 한편 지사 내 접수창구를 운영할 방침이다.

LX 김정렬 사장은 “LX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준해 국민과 직원의 안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국민 누구나 안심할 수 있는 국토정보 서비스를 제공받는 한편 직원들이 안전하게 일하는 근무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