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지역사회 성장 위한 '사랑의 라면 나눔' 펼쳐
롯데건설, 지역사회 성장 위한 '사랑의 라면 나눔' 펼쳐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1.01.29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노원구 104마을, 부산 매축지마을 주민에 전달
김재권 롯데건설 영남지사장(사진 좌측)과 강정칠 부산연탄은행 대표(사진 우측)이 사랑의 라면 나눔 기념 촬영 중이다.(사진제공=롯데건설)
김재권 롯데건설 영남지사장(사진 좌측)과 강정칠 부산연탄은행 대표(사진 우측)이 사랑의 라면 나눔 기념 촬영 중이다.(사진제공=롯데건설)

 

[건설이코노미뉴스 최효연 기자] 롯데건설(대표이사 하석주)은 지난 28일, 서울과 부산지역에서 지역 사회 이웃을 돕기 위한 '사랑의 라면 나눔'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지난 12월 서울연탄은행, 부산연탄은행과 함께한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에 이어 진행됐으며, 서울 중계동 104마을과 부산 동구 매축지마을의 독거노인 및 저소득 가정 등에 라면 1000박스씩 총 2000박스를 전달했다.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가 겨울철 난방비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위해 진행됐다면, 이번에는 전달한 라면으로 올겨울 끼니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어 드리기 위해 진행된 봉사활동이다.

이처럼 롯데건설은 사회공헌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독거노인 및 저소득 가정 등에 도움을 주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대표적인 사회공헌으로 노후 된 주거 시설을 보수하는 '사랑의 러브하우스'와 '사랑의 연탄 나눔' 등이 있으며, 지난해부터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돕기 위해 걸음 기부 캠페인 등 비대면 사회공헌활동도 늘려가고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지역사회와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 도움을 드릴 수 있다는 것에 감사함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 다하고자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어어 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