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혁신조달제품 해외진출 사업착수 시행 
중부발전, 혁신조달제품 해외진출 사업착수 시행 
  • 권남기 기자
  • 승인 2021.06.29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한국중부발전이 신남방국가 중소기업 비대면 해외동반진출 사업착수회의를 개최했다.(제공 중부발전)
25일 한국중부발전이 신남방국가 중소기업 비대면 해외동반진출 사업착수회의를 개최했다.(제공 중부발전)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중부발전(사장 김호빈)은 지난 25일 대·중소기업 동반진출 지원사업 11개 참여기업 및 수행기관과 함께 '한국중부발전 해외인프라 활용, 신남방국가 중소기업 비대면 해외동반진출'사업착수회의를 시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지난 6월 초 조달청과 체결한 '공공조달 혁신제품 유관기관 업무협약(MOU)'의 후속조치로서, 공개공모를 통해 선정된 10개 혁신조달 및 정비기술 참여기업이 참석해 해외수출 제품 및 정비기술을 소개했다.

대·중소기업 농어업 협력재단에서는 해외동반진출 사업개요 및 협력이익공유 가치확산을 위한 설명회를 진행했다.

또한 한국중부발전 인도네시아 현지법인(KOMIPO-Asia) 및 찌레본, 탄중자티, 땅가무스, 왐푸발전소 현지 운영발전소 담당자가 온라인으로 참여해 해외동반진출 지원사업에 대한 실무절차 및 현지 담당자 지정 등을 시행했다.

중부발전은 인도네시아 찌레본 및 왐푸 발전소에 혁신조달기업 플랫폼베이스(주)의 스마트락, 스마트키를 적용하는 등 7개 혁신조달기업을 대상으로 현장실증(Test-Bed) 장소 무상제공과 더불어 제품현지화 비용과 운송비용을 지원한다.

또한 국내 정비분야 참여기업으로 선정된 랙터슨 등 3개 중소기업에 중부발전 현지법인(KOMIPO-Asia)의 반출정비공사 수주를 위한 보유면허 활용 및 인도네시아 현지 공유공장(KOMIPO-Factory)에 공사시행을 위한 특수장비 제작 및 운송비 등을 지원한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은 “우리회사의 해외 인프라를 활용한 해외판로 지원을 통하여 혁신조달기업의 신남방국가 해외시장 진출성공의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 라고 말했다.

김범수 혁신조달기업 플랫폼베이스(주) 대표는 “지난해 중부발전의 혁신조달제품 공공구매로 국내판로 확산에 많은 도움이 됐으며, 금년에는 한발 더 나아가 해외 동반진출 사업을 통해 해외판로 개척에도 힘써준 중부발전에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