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대구·경북 선별진료소에 ‘아이스 조끼‧팩’ 지원
도공, 대구·경북 선별진료소에 ‘아이스 조끼‧팩’ 지원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1.07.19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19일 4000만원 상당의 아이스 조끼 1400여벌과 아이스 팩 1만1000개를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물품은 71곳 대구·경북지역 선별진료소에서 근무하는 의료진을 위해 지원될 예정이다.

이번 지원행사는 코로나19 선별검사 수가 폭증하고 폭염까지 이어지는 가운데 최 일선에서 애쓰는 의료진들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이스 조끼는 착용 시 10분 만에 약 15%의 체온을 낮출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무더운 여름 코로나19 방역복과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는 선별진료소 의료진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실제로 지난 15일에는 서울의 한 임시선별진료소에서 근무하던 공무원이 폭염에 탈진하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다.

김진숙 사장은 “선별진료소 근무 공무원의 탈진 소식에 너무나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위기극복을 위한 지원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