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한국국제승강기엑스포] 오티스 엘리베이터, 디지털화‧연결성으로 승강기 업계 선도
[2021 한국국제승강기엑스포] 오티스 엘리베이터, 디지털화‧연결성으로 승강기 업계 선도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1.09.13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미래 지향적 승강기 솔루션 선봬
2021 한국국제승강기엑스포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 부스 전경
2021 한국국제승강기엑스포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 부스 전경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대표이사 조익서, 이하 오티스)는 14일부터 16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21 한국국제승강기엑스포(이하 엑스포)'에 참가해 신뢰성, 안전성, 연결성이 강화된 차세대 승강기 제품과 솔루션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조익서 오티스 코리아 대표이사는 “오티스는 수직 도시의 출현을 가능하게 했고 우리가 살아가고 일하는 방식을 변화시켜 왔다”며 “이제 우리는 그 혁신을 계승해 디지털 커넥티드 엘리베이터 플랫폼인 Otis Gen3TM를 통해 승강기 산업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를 통해 사람들이 더 높고, 더 빠르고, 더 스마트한 세상에서 연결되고 발전해 나갈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커넥티드 엘리베이터 ‘오티스 Gen3’…서비스 디지털화와 결합해 고객 가치 증대 기대

오티스 Gen3는 오티스의 글로벌 베스트셀러 젠투(Gen2) 엘리베이터의 검증된 설계와 플랫벨트 기술에 사물인터넷 기반의 디지털 유지관리 솔루션 오티스원(Otis ONE)이 결합돼 연결성이 강화된 디지털 커넥티드 엘리베이터 플랫폼이다.

오티스원 유지관리 솔루션을 탑재한 Gen3 엘리베이터는 클라우드 기반 사물인터넷 기술로 엘리베이터 운행 상태와 성능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해당 정보는 수집 및 분석되어 고객에게 투명하게 보고된다. 또한 오티스 원은 사물인터넷 및 인공지능 기반의 고장 예측 데이터 모델을 통해 잠재적인 문제를 파악하고 고장이 발생하기 전에 대부분 원격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한다.

이와 함께 Gen3 엘리베이터는 인포테인먼트 콘텐츠 및 비상시 화상 채팅을 통한 고객 지원을 제공하는 이뷰(Otis eView) 디스플레이, 승객의 건강과 웰빙을 고려한 비접촉 솔루션 및 공기 정화 시스템 등 향상된 승객 경험을 위한 기능을 함께 제공한다. 또한 전력 회생 장치 리젠(ReGen) 드라이브, LED 조명, 절전 모드 등 지속 가능성을 위한 기능도 이용 가능하다.

오티스는 지난 2016년 승강기 서비스 분야의 디지털화를 국내 업계 최초로 적용했으며 이는 유지관리 업무의 안전과 생산성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전 세계 오티스의 유지관리 엔지니어들은 오티스의 디지털 솔루션과 스마트폰 모바일 앱의 지원으로 작업을 하고 있다. 이를 통해 고장 접수에서부터 현장에서 앱을 통한 소음 및 진동 측정, 수리 부품의 주문, 실시간 기술 지원 등 다양한 업무가 가능하다.

서비스 디지털화는 오티스원이 탑재된 커넥티드 엘리베이터 Gen3와 결합해 고객과 승객들에게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Gen3 엘리베이터는 내년 국내 출시 예정이다.

■엘리베이터 연동으로 이동하는 자율주행 로봇 서비스 시연

오티스는 이번 엑스포를 통해 엘리베이터와 자율주행 로봇 연동 서비스를 시연했다. 자율주행 로봇은 엘리베이터와 원활하게 상호작용하며, 오피스, 주거시설, 병원 등 다양한 현장에서 활용될 수 있다. 스스로 엘리베이터를 탑승하고 원하는 층으로 이동할 수 있는 자율주행 로봇은 비대면 배달 및 픽업 서비스, 방문자 안내 서비스 등을 통해 건물 사용자들에게 더 안전하고 효율적인 경험을 제공할 수 있다.

현재 오티스는 LG전자와 함께 국내 다양한 상업 및 의료 시설 현장에서 엘리베이터와 자율주행 로봇의 연동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KT와도 호텔 시설에서의 자율주행 로봇 연동 서비스를 시작했다.

 

■비대면 트렌드 반영한 비접촉 위생 솔루션, 업그레이드된 엠비언스 디자인 등 주목

공용 공간에서의 위생에 대한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오티스는 비접촉 위생 솔루션(Touchless & Sanitizing Solution)을 함께 선보였다. 비접촉식 홀 버튼 및 조작반, 제스처 버튼, 항균 LED 램프, 항균 판넬 및 핸드레일, 공기 정화기 등 승객의 안전하고 위생적인 이용을 지원하는 다양한 솔루션으로 구성됐다. 블루투스 기술을 탑재하고 스마트폰으로 엘리베이터를 호출할 수 있는 이콜 플러스(eCALL Plus) 모바일 앱 또한 비접촉 위생 솔루션에 포함되며, 승객이 엘리베이터 버튼을 접촉할 필요 없이 더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승강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그 외에도 스마트 그루핑 시스템을 탑재한 목적층 선행등록 시스템 컴파스360(Compass 360), 비디오 모니터링으로 탑승 대기 인원과 혼잡도를 분석하고 지능형 분석을 통해 엘리베이터를 할당해주는 옵티센스 (OptiSense) 등의 디지털 수송관리 솔루션도 함께 전시됐다. 이러한 수송관리 솔루션은 승객의 더 효율적인 이동을 지원하고 탑승객 수를 제한함으로써 사회적 거리두기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엠비언스(Ambiance) 엘리베이터 내부 디자인도 업그레이드된 버전으로 전시됐다. 앰비언스 디자인은 후면 코너에 엣지 조명과 다양한 의장재 조합을 적용해 모던한 분위기를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명암 및 색채 대비를 통해 감각적인 공간감을 느낄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한편, 14일부터 16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21 국제승강기엑스포는 행정안전부가 주최하고 한국승강기안전공단 및 경영전람이 주관한다. 올 해로 6회째를 맞이한 국제승강기엑스포는 정부공공기관 및 건축·건설 업계 종사자, 일반 대중들까지 다양한 관람객들이 내방해 신기술과 제품, 승강기 안전문화를 교류할 수 있는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오티스 소개

오티스는 엘리베이터 및 에스컬레이터 제조, 설치, 서비스 분야의 세계적인 선도 기업이다. 오티스는 사람들이 더 높고, 더 빠르고, 더 스마트한 세상으로 연결되면서 발전할 수 있도록 하고 있으며, 매일 20억 명의 사람들을 이동시키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약 210만 대의 고객 승강기를 유지관리하고 있으며 이는 업계 최대의 서비스 포트폴리오 규모이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건물, 교통 중심지, 상업 시설을 포함해 사람들이 이동하는 곳이라면 어디에서든 오티스 제품을 찾을 수 있다.

본사는 미국 코네티컷 주에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4만여 명의 현장 엔지니어를 포함한 6만 9천 명의 직원이 오티스에 근무중이다. 이들은 2백 개 이상의 국가 및 지역에서 최선을 다해 고객과 승객들의 원활한 이동을 지원하고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https://www.otis.com/ko/kr/ 웹사이트를 방문하거나, 오티스 소셜미디어 채널LinkedIn, Instagram, Facebook Twitter @OtisElevatorCo. 계정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오티스 엘리베이터 코리아는 엘리베이터 및 에스컬레이터 제조, 설치, 서비스 분야의 세계적인 선도 기업 오티스 월드와이드 코퍼레이션(NYSE: OTIS)의 자회사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