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부동산원, “노·사 공동 코로나19 위기 극복 비상키트 지원”
한국부동산원, “노·사 공동 코로나19 위기 극복 비상키트 지원”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1.09.16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맞이 대구시 전역 쪽방촌에 코로나19 비상키트 200박스 지원 
한국부동산원 양기돈 부원장(왼쪽), (사)자원봉사능력개발원 대구쪽방상담소 장민철 소장(중앙), 한국부동산원 노동조합 진영진 수석부위원장(오른쪽)이 코로나19 비상키트 지원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부동산원]
한국부동산원 양기돈 부원장(왼쪽), (사)자원봉사능력개발원 대구쪽방상담소 장민철 소장(중앙), 한국부동산원 노동조합 진영진 수석부위원장(오른쪽)이 코로나19 비상키트 지원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부동산원]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부동산원(원장 손태락)과 한국부동산원 노동조합(위원장 양홍석)은 지난 14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비상키트 200박스를 대구시 전역 쪽방촌에 지원했다고 16일 밝혔다.

추석 명절을 맞이해 코로나19로 소외된 이웃돕기에 솔선수범하고자 한국부동산원 노사가 공동으로 코로나19 비상키트 200박스를 제작했다.

KF94마스크, 자가진단키트, 손소독티슈 등 방역물품과 햇반, 컵라면, 컵밥, 김, 생수 등 비상식량으로 구성했다.

코로나19 비상키트는 (사)자원봉사능력개발원 대구쪽방상담소(소장 장민철)를 통해 대구지역 쪽방촌에 전달될 예정이다.

양기돈 한국부동산원 부원장은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소외된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부동산원은 지난해부터 △대구파티마병원, 대구동구보건소, 생활치료센터 등 의료기관 △대구종합사회복지관, 대구적십자사 등 복지기관 △대구혁신도시 상가, 방촌시장 등 소상공인에게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다양한 방역물품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