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사람] 박영수 원장, 남양주 건설사고 현장 안전실태 점검
[e사람] 박영수 원장, 남양주 건설사고 현장 안전실태 점검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1.10.20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 원장(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은 20일 타워크레인 설치 작업 중 근로자 사망사고가 발생한 경기도 남양주시 진접읍 아파트 신축현장을 방문해 안전실태를 점검했다.(사진제공=국토안전관리원)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 원장은 20일 타워크레인 설치 작업 중 근로자 사망사고가 발생한 경기도 남양주시 진접읍 아파트 신축현장을 방문해 안전실태를 점검했다.

박 원장이 방문한 공사장에서는 지난 14일 지상 60m 높이에서 타워크레인의 기둥 높이를 조정하던 근로자 2명이 추락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번 사고는 타워크레인을 높이기 위해 설치하던 부품인 마스트가 갑자기 떨어지면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높이 조정 작업이 무리하게 진행되고 관리자가 작업자의 안전고리 체결위치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는 등 현장 안전관리 미흡으로 인한 사고로 추정된다.

박 원장은 “타워크레인은 설치와 해체 때 현장 상황에 맞는 작업계획서를 작성하고 작업 절차도 준수해야 안전사고를 막을 수 있다”며 현장 관리자와 작업자들에게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