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건설협회, '해외건설 세무 리스크 관리 과정' 교육 개최
해외건설협회, '해외건설 세무 리스크 관리 과정' 교육 개최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1.10.2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해외건설협회(회장 박선호)는 건설기업 임직원의 해외세무 관리능력 향상을 위해 오는 11월 12일 ‘해외건설 세무 리스크 관리 과정’을 해외건설교육센터에서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원격교육과 집체교육을 병행한다.

국내 건설사들은 그동안 다수의 글로벌 건설 프로젝트를 수행하면서 진출국의 다양한 세법 및 과세당국의 관행에 대한 정보와 이해 부족으로 세무 관리에 많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해외건설 기업의 세무 리스크 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과정이 마련됐다.

이번 과정은 회계사와 업계 실무자를 강사로 초빙해 고정사업장(PE) 및 투자구조, EPC 세무, 터키·사우디·쿠웨이트·파키스탄·베트남 국가의 세무 실무사례 강의와 동남아 주요국의 부동산 개발 및 투자 중심 세무사례를 통해 시사점을 알아보는 강의도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매 강의마다 Q&A시간을 편성해 실무자들이 자유롭게 질의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