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진흥원, ‘신한옥형 아동 숲체험관’ 준공식 개최
국토교통진흥원, ‘신한옥형 아동 숲체험관’ 준공식 개최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1.11.16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옥 R&D기술 활용한 비정형 곡선 구조의 한옥 구축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 이하 국토부)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원장 직무대행 김종학, 이하 국토교통진흥원)은 홍성군(군수 김석환)과 지난 15일 홍성군 내포신도시에서 신한옥형 아동 숲체험관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신한옥형 아동 숲체험관은 국토교통 R&D사업으로 추진되는 10m급 대공간 한옥 설계·시공 기술 개발 과제의 실증구축사업으로 진행됐으며, 만 6세 이하의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계획된 한옥 구조의 아동사회복지시설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조성될 충청남도 내포신도시 한옥마을에 최초로 건립되는 신한옥 공공건축물로, 한옥마을의 최상단에 위치해 지역사회의 랜드마크로서의 역할이 기대된다.

이날 준공식은 국토부, 국토교통진흥원, 충청남도 홍성군청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적 거리두기 원칙을 준수해 진행됐다.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 맞이한 뜻깊은 결과인 만큼, 국토교통진흥원의 시민참여혁신단이 함께하여 연구성과가 국민에게 다가갈 수 있는 자리로 진행했다.

아동 숲체험관은 하앙 트러스 구조체, 프리캐스트(pre-cast) 벽체, 리얼징크패널 등 R&D 연구결과를 적용해 기존 한옥에서는 적용이 어려웠던 대공간 형성 및 다락 설치, 비정형 구조 등을 신한옥 설계기법으로 해결했다.

하앙 트러스트 구조체는 전통건축형태인 하앙 구조를 대경간에 적합하게 개량한 것으로서 한옥 구조의 비정형 평면 및 지붕의 연속적인 형태를 구조적으로 이뤄냈다.

프리캐스트 벽체를 통해 내부 구조체를 단순화해 실내 개방감을 주고, 리얼징크패널을 통해 비정형 건축디자인을 보완, 어린이 눈높이에 맞는 창의적인 이미지를 한옥에 반영했다.

한편, 아동 숲체험관의 실사용자를 고려해 단차 최소화 및 내부 경사로 배치 등 무장애(barrier-free) 계획요소를 반영함으로써 어린이들과 장애아동이 무리 없이 안전하게 오르내릴 수 있도록 배려했다.

국토교통진흥원 김종학 원장 직무대행은 “신한옥형 아동 숲체험관은 한옥건축 R&D 기술의 적용된 최초의 비정형 신한옥으로서 향후 신한옥 개발에 있어서 선도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