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발전공기업 사내벤처 최초 매출 창출
중부발전, 발전공기업 사내벤처 최초 매출 창출
  • 권남기 기자
  • 승인 2019.01.02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권남기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지난 28일 중부발전 본사에서‘사다리 미끄럼방지 장치 최초납품 성공’행사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중부발전 사내벤처 코미티아(주)가 보유한 특허(제10-1627774호)를 사업화한 “사다리 미끄럼방지 안전장치”를 한전KPS(주)에 최초 납품하는 계약식과 같이 진행됐다.

특히, 코미티아(주)의 납품 성공사례는 보령발전본부 제2보일러부 등 현장부서와 설치에 있어 충분한 의견교환을 통해 이뤄진 것으로서, 2017년 사내벤처 제도가 전 공공기관에서 활성화된 이래로, 발전공기업에서 최초 발생된 매출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매우 크다.

중부발전은 코미티아(주) 사내벤처 매출 제1호 발생을 계기로 '19년 상반기까지 친환경분야 제2호 사내벤처 매출 약 5억을 발생시킬 계획이며, 2018년 연말까지 코미티아(주) 등 사내벤처 사업활동으로 매출액 500만원 및 일자리 창출 2개 이상을 달성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중부발전은 혁신성장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선도하기 위해 관련 제도개선 및 사내벤처·창업기업 투자 등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면서 "다수 사내벤처 운영으로 일자리 창출분야 최우수 공기업으로 발돋음 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