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나눔에 앞장서는 공기업] 시설안전공단 ‘코로나19 위기 극복’ 성금 기부
[사랑나눔에 앞장서는 공기업] 시설안전공단 ‘코로나19 위기 극복’ 성금 기부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0.12.09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원진·간부들이 모은 성금 7000여 만원 경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전달
한국시설안전공단 박영수 이사장(가운데)이 기부금 전달식을 마치고 김경수 경남지사(왼쪽), 강기철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시설안전공단)
한국시설안전공단 박영수 이사장(가운데)이 기부금 전달식을 마치고 김경수 경남지사(왼쪽), 강기철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시설안전공단)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오는 10일 국토안전관리원으로 새롭게 출범하는 한국시설안전공단(이사장 박영수)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성금 7000여 만원을 사랑의 열매 경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하며 연말 사랑나눔 실천에 나섰다.

기부금 전달식은 지난 8일 경상남도 지사실에서 김경수 지사, 박영수 이사장, 강기철 경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공단의 기부금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의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임원진과 2급 이상 간부들이 4개월 간 급여의 일부를 반납해 모은 것.

공단은 지역의 소규모 시설물 무상 안전점검, 김장김치 나눔행사 등을 통해 지역사회와의 상생 및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영수 이사장은 “국토안전관리원으로 새롭게 출범한 후에도 공공기관의 책무인 지역 사회와의 상생발전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