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건설기업 “해외에서 글로벌 경쟁력 인정 받았다”
국내 건설기업 “해외에서 글로벌 경쟁력 인정 받았다”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1.02.04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안전‧보건‧환경‧디자인부문 등 다양한 해외수상 업적 남겨
해외건설협회 CI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국내 건설기업들이 코로나19 팬데믹의 열악한 사업환경 속에서도 첨단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안전‧보건관리, 환경보전 및 지속가능성 등의 부문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건설협회(회장 이건기)는 국내 건설기업들이 지난 한 해 동안 주요 국제기관과 외국 정부기관 및 발주처 등으로부터 건설부문에서 다양한 수상 기록을 남겼다고 최근 밝혔다.

수상 분야별 현황을 살펴보면 우선, 안전‧보건관리 분야에서 활약이 두드러졌다.

쌍용건설이 싱가포르 도심 지하철 사업(톰슨-이스트코스트 라인 308공구)을 통해 발주처인 육상교통청(LTA)으로부터 2개의 상을 수상했다. 특히 LTA가 매년 주관하는 안전경연대회에서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해서 ‘Annual SHE(Safety, Health and Environment) Award’를 수상했다.

또한 쌍용건설은 싱가포르 노동부(MOM) 산하 안전보건위원회(Workplace Safety and Health Council, WSHC)로부터 ‘포레스트우즈 콘도미니엄’ 사업에서의 성과를 인정받아 ‘MOM WSH SHARP Awards’도 수상했다.

현대건설도 싱가포르에서 수행 중인 프로젝트의 안전관리 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안전보건위원회(WSHC)로부터 ‘싱가포르 산업안전보건 혁신어워드 2020’ 상을 수상했다. 안전부문에서 특히 까다로운 법규를 적용하는 싱가포르에서 국내 기업들이 권위 있는 상을 수상한 것은 현지 및 주변국 토목‧건축시장에의 진출기반을 강화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현대엔지니어링 역시 말레이시아에서 추진 중인 멜라카 복합화력발전사업에서 노동안전위생협회(MSOSH)의 ‘MSOSH OSH Award 2019 - GOLD 2 AWARD’와 산업안전보건기구(MOSHPA)의 ‘MOSHPA 16th OSH Excellence National Awards 2020 - GOLD PREMIER’ 상을 수상함으로써 안전‧보건관리 부문에서 뛰어난 성과를 인정받았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알제리의 복합화력발전사업 현장에서도 각각 무재해 1000만 인시와 1500만 인시를 달성함으로써 발주처인 국영 전력생산공사(SPE)로부터 공식인증서를 수여받아 뛰어난 프로젝트 안전관리 능력을 인정받았다.

코로나 시대에 더욱 주목을 모으고 있는 환경분야에서도 국내 건설기업들은 눈에 띄는 성과를 올렸다.

현대건설이 영국의 글로벌 환경경영 인증기관인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arbon Disclosure Project, CDP)’가 발표한 ‘CDP Korea 명예의 전당’에 2년 연속해서 이름을 올림으로써 기후변화 대응전략, 온실가스 감축 및 관리, 신사업 추진 등의 전 영역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현대건설은 미국의 세계 최대 건축전문 웹진인 ‘아키타이저(Architizer)’가 주최한 ‘에이플러스 어워드(A+ Award)’에 옥외용 미세먼지 저감 시설물인 ‘클린존’을 출품해 본상인 파이널리스트에 선정됨으로써 탁월한 친환경 기술력에 기반한 조경 디자인 역량을 인정받았다.

쌍용건설 또한 싱가포르에서 수행 중인 ‘우드랜드 복합의료시설’ 사업을 통해 건설청(Building and Construction Authority, BCA)으로부터 ‘BCA Green Mark Award for Building’을 수상했다.

이 밖에 현대건설이 ‘2020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DJSI)’ 평가에서 건설‧엔지니어링 부문의 ‘Industry Leader’에 선정됨으로써 경제적 성과와 함께 지속 가능성 분야에서 글로벌 선두주자로 인정받았다.

협회 관계자는 “해외로 진출한 건설기업들이 코로나19로 활동에 제약이 많았던 2020년에도 주요 국제 인증기관과 진출국 정부기관 및 발주처로부터 탁월한 기술력과 전문성을 물론, 안전‧보건관리 및 환경분야 등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며 “해외수상 업적은 대한민국 건설산업의 글로벌 경쟁력과 이미지 제고는 물론 건설‧엔지니어링 기업들의 해외 진출과 사업 수주에도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평가받는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