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설비건설협회·공제조합, 공정거래센터 개소
기계설비건설협회·공제조합, 공정거래센터 개소
  • 이태영 기자
  • 승인 2018.07.05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쟁 사전 교육 및 홍보, 행정적·법률적 지원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기계설비업계의 불공정한 하도급거래와 분쟁을 해결하기 위한 기구가 마련됐다.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회장 백종윤)는 지난 4일 서울 청담동 기계설비건설회관 로비에서 협회 백종윤 회장, 조정식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 위원장과 박덕흠 자유한국당 의원, 신동권 한국공정거래조정원장, 김일평 국토교통부 건설정책국장, 박영만 변호사, 협회 회원사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정거래센터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현판식에서 백종윤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건설공사의 공정한 하도급거래를 지원함은 물론, 회원사에게 불공정 하도급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상담 및 전문변호사의 무료 법률자문, 불공정한 하도급 거래로 피해를 입은 회원사에게 법률적·행정적 지원을 하기 위해 협회와 조합이 공동으로 공정거래센터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공정거래센터는 공정한 하도급 거래 정착을 위한 홍보는 물론 사전 상담, 무료 법률자문, 분쟁 발생 시 한국공정거래조정원 및 건설하도급분쟁조정협의회에 신고 지원을 하게 된다.

특히 매주 월요일 오전에는 하도급분쟁 전문 변호사로부터 직접 법률자문을 받을 수 있어 피해를 입은 회원사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