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건협, 필리핀 클락 신도시 사업 설명회 개최
해건협, 필리핀 클락 신도시 사업 설명회 개최
  • 이태영 기자
  • 승인 2017.07.20 2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이코노미뉴스=이태영기자] 해외건설협회(회장 박기풍)는 지난 19일 협회 대회의실에서 오는 11월 한-아세안 정상회담이 열리는 필리핀 팜팡가주의 클락 신도시 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최근 밝혔다.

필리핀은 지난해 두테르테 대통령 집권 이후 인프라 확충을 위해 ‘Golden Age of Infrastructure’ 계획을 발표하는 등 신도시 사업뿐만 아니라 공항, 철도 등 전방위적인 인프라 구축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협회는 필리핀의 새로운 수주환경 변화에 대한 업계의 높은 관심을 반영해 Nora Terrado 필리핀 상공부 차관, 클락, 수빅, 민다나오 등 경제특구 개발을 주관하고 있는 공기업 고위급 인사를 초청해 필리핀 PPP 정책과 해당 경제특구의 주요 사업계획을 공유하고 사업참여 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이번 설명회에는 두테르테 대통령의 특별지시로 옛 미군 기지를 그린 스마트 시티로 전환하는 사업을 시행하고 있는 기지전환개발청(BCDA)이 94.5㎢ 면적의 클락 신도시 사업을 포함한 클락 국제공항 신규터미널 공사, 수빅-클락 화물 철도사업 등 굵직한 인프라 사업계획을 소개하면서 우리 해외건설 업계의 적극적인 참여를 요청했다.

이에 협회는 초청기관과 협력을 지속하고 국내 주요 기관과의 네트워킹을 적극 활용해 필리핀 해당 프로젝트에 대한 우리 업계의 참여를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