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4대강
편집 : 2018.2.22 목 16:09
> 뉴스 > 에너지/교통 > 신기술/신공법
     
[신기술이 경쟁력] 롯데건설, 합성보 공법 ‘신기술 인증’ 취득
기존 합성보에 비해 쉽고 빠르며 가격 경쟁력도 우수
내진성능 개선 효과와 유지관리까지 유리한 공법
2018년 02월 13일 (화) 15:36:05 이태영 기자 young@cenews.kr
   
▲ BESTOBEAM 현장적용단계

[건설이코노미뉴스=이태영기자] 롯데건설(대표이사 하석주)은 지난 6일 ‘H형 단면과 U형 단면의 조합으로 이루어진 합성보(BESTOBEAM) 공법(건설신기술 제835호)’에 대해 건설신기술을 공동 취득했다고 최근 밝혔다.

합성보란, 철강재에 콘크리트를 일체화해 철강재와 콘크리트의 장점을 극대화해 구조성능을 향상한 보를 말한다. 보는 기둥과 기둥을 연결하는 구조 자재로 바닥의 하중을 지지하는 역할을 한다.

기존 합성보 기술은 물량 절감 및 층고 절감의 장점이 있지만, 시공이 기존 철골보 대비 까다로운 단점이 있었다.

이번 신기술은 기존 합성보 기술의 장점을 유지하되, 이전의 철강재와 동일한 방식으로 시공되고 합성보에서 연결을 위해 필요한 작업을 최소화해 쉽고 빠른 공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 공법은 이전의 유사 합성보 공법의 문제점으로 지적돼 온 복잡한 접합 작업을 개선해 시공성이 향상된 공법으로, 내진성능 개선 효과도 커서 건설시장에 파급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합성보는 일반적인 철골보에 비해 화재에 노출되는 면적도 적어 내화 뿜칠양이 절감되므로 그만큼 유지관리에서도 유리한게 강점이다.

롯데건설은 이번 기술을 ㈜디알비동일, 쌍용건설㈜, 지에스건설㈜ 등과 공동으로 연구해 성과를 거뒀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 기술은 기존의 철골공법이 적용되는 건축물이면 대안 공법으로 적용 가능한 공법이라 범용성이 좋고, 철골공법 대비 철골량 절감을 통한 이산화탄소(CO2) 배출량을 줄여 친환경적이다”라며, “직접 공사비 측면에서도 기존 철골공사와 비교하여 약 8.4% 절감효과가 있어 향후 시장 확대를 통한 활용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말했다.

이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건설이코노미(http://www.c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유
현대건설, 지진대비 안전설계 도입한
도공, 서울-세종 고속도로 남한산성
승강기안전공단, 설맞이 사회공헌활동
[e-사람]한철기 국방시설본부장 "청
[이제는 IoT시대] 솔루엠, 주방
LH, 올해 9조2000억 규모 공사
[인사] 국토교통부
농어촌공사, 설 맞아 지역 전통시장
[상생협력 앞장선 기업]부영, 설 맞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건설이코노미뉴스 | 등록번호 : 서울다 09814 | 등록일자 : 2009년 9월 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이태영 | 발행일자 : 2009년 10월 26일
주소 : (04018)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동 384-22 | TEL : 02-333-1955 | FAX : 02-333-196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태영
Copyright 건설이코노미.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ce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