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공제조합, 적십자사에 기부금 5000만원 전달
건설공제조합, 적십자사에 기부금 5000만원 전달
  • 이태영 기자
  • 승인 2018.06.04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건설공제조합은 서울 및 전국 10개 지역에서 적십자사와 공동으로 조합 임직원이 참여해 주거환경 개보수 및 조손가정 등에 대한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건설공제조합(이사장 박승준)은 대한적십자사(총재 김성주)와 함께 ‘희망드림 프로젝트’ 봉사활동 협약을 맺고 관련 기부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희망드림 프로젝트’는 저소득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희망드림 하우스’와 조손가정에 생필품 지원 등을 진행하는 ‘희망드림 결연활동’ 프로그램으로 이뤄졌다.

조합은 지난 2011년부터 임직원들의 모금액과 회사 지원금 등을 합한 총 5억원을 기부금으로 전달해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서울 및 전국 10개 지역에서 적십자사와 공동으로 조합 임직원이 참여해 주거환경 개보수 및 조손가정 등에 대한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조합 관계자는 “조합의 나눔 실천이 취약계층을 위한 적십자 활동에 든든한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건설금융보증기관으로서 조합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