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호-대림코퍼레이션, '6289억원 규모 인천 금송구역 재개발 사업' 품에
삼호-대림코퍼레이션, '6289억원 규모 인천 금송구역 재개발 사업' 품에
  • 박기태 기자
  • 승인 2020.04.20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965가구의 아파트ㆍ부대복리시설을 신축
인천시 동구 송림동 금송구역 재개발 단지 측면 투시도(자료제공=삼호)

 

[건설이코노미뉴스] 삼호-대림코퍼레이션 컨소시엄이 인천 금송구역 재개발 사업을 6289억원에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삼호-대림코퍼레이션 컨소시엄은 지난 18일 인천시 동구 인엑스 물류센터에서 열린 금송구역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단독으로 입찰에 참여해 시공사로 최종 선정됐다. 삼호가 80% 대림코퍼레이션이 20%의 지분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금송구역 재개발 사업은 인천시 동구 송림동 80-34번지 일대 16만 2,623.3㎡에 총 3965가구의 아파트와 부대복리시설을 신축 하는 프로젝트다.

지하 3층~지상 46층, 26개동 규모다. 금송구역은 지하철 1호선 도원역 인근에 위치한 초역세권 단지다. 차량으로 빠르게 제1 경인 및 제2 경인 고속도로로 진입할 수 있다.

인근에 창영초·동명초·동산중·재능중·인천여고 등이 위치하고 있어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더불어 홈플러스, 이마트, 인천 백병원 등 편의시설과 의료시설 등이 인접해 있다.

삼호 관계자는 “금송구역 인근에는 지난 2017년 수주한 전도관구역(1705가구) 재개발 사업지가 위치해 있다”며 “이번 재개발 사업으로 인천 동구 지역에 5670가구 규모의 e편한세상 브랜드 타운을 조성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