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소식] 쌍용건설, 안성 공도서 1700가구 아파트 ‘품안에’
[분양소식] 쌍용건설, 안성 공도서 1700가구 아파트 ‘품안에’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0.07.27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플래티넘 론칭 후 최대 규모…전체 가구 일반분양
안성 공도 '쌍용 더 플래티넘' 아파트 투시도.(사진제공=쌍용건설)
안성 공도 '쌍용 더 플래티넘' 아파트 투시도.(사진제공=쌍용건설)

 

[건설이코노미뉴스 최효연 기자] 쌍용건설이 수도권에서 '더 플래티넘' 브랜드 론칭 후 2년만에 단일 단지 중 최대 물량이 공급될 아파트 신축공사를 수주했다.

쌍용건설(대표이사 회장 김석준)은 최근 경기도 안성시 공도읍에서 1700가구 규모, 공사비 약 2900억원 규모의 아파트 신축공사를 단독 수주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사업은 경기도 안성시 공도읍 승두리 73 일대에 조성되는 도시개발사업으로, 지하 2층~지상 35층 아파트 14개동에 전용면적 59~139㎡ 1696가구가 들어선다.

모든 가구가 일반분양될 계획으로, 쌍용건설이 지난 2018년 '더 플래티넘' 브랜드 론칭 후 최근 2년간 공급한 아파트 중 단일 단지 기준 일반분양 가구수가 가장 많다.

쌍용건설은 최근 공급한 일반분양이 1순위청약에서 모두 잇따라 100% 마감한 결과가 이번 수주에 큰 힘이 됐다고 분석한다.

쌍용건설은 올해 ▲서울 중구에서 오피스텔 576실(이하 일반분양, 576실)을 공급을 시작으로, ▲수원 오목천동 재개발 930가구(713가구) ▲송파 잠실동 오피스텔 192실(192실) ▲부산 해운대 주상복합 171가구(171가구) ▲대구 범어동 주상복합 292가구(292가구) ▲부산 거제동 지역주택조합 482가구(130가구) ▲서울 종로 구기동 테라스하우스 52가구(52가구) ▲인천 주안3구역 재개발 2054가구(1327가구) ▲경기 광주 초월 지역주택조합 873가구(147가구) 등 총 9개 단지 5622가구, 일반분양 3600가구에 달하는 아파트와 주상복합, 오피스텔으로 '더 플래티넘'을 공급해 모두 100% 청약마감을 이뤄냈다.

특히 올해 전국 평균 청약경쟁률 상위 2위와 3위에 오른 부산시 해운대에서 지난 3월 공급된 '쌍용 더 플래티넘 해운대'는 평균 226.45대 1, 6월 부산 연제구에서 분양한 '쌍용 더 플래티넘 거제아시아드'는 평균 230.7대 1로 마감되며 부산 평균 청약경쟁률 최고기록을 갈아치웠다.

앞서 올 2월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은 계약 시작 일주일만에 100% 계약률을 기록했고, 같은 달 28일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오목천역'은 최고 경쟁률 31.83대 1로 전 타입 1순위 마감했다.

이 밖에 4월 '쌍용 더 플래티넘 범어'는 최고 29대 1, 6월 '쌍용 더 플래티넘 종로 구기동'은 최고 24.9대 1, 7월 '쌍용 더 플래티넘 광주'는 지역 내 민간 분양 최고 경쟁률인 최고 20대 1로 마감됐다.

쌍용건설은 더 플래티넘의 인기를 바탕으로 하반기 진행할 안성 공도 일반분양도 100% 분양마감을 기대하고 있다. 평택과 안성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입지에 자리한 '더 플래티넘' 대단지 아파트는 안성 공도를 대표할 랜드마크가 될 것이란 예상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최근 진행한 일반분양이 모두 100%로 분양마감되며 주택사업 정상화 토대를 마련한 만큼 향후 더 플래티넘으로 주택공급을 확대하고 브랜드 가치도 더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성 공도에 들어설 쌍용 더 플래티넘 아파트는 오는 10월 착공할 계획이다. 공사기간은 36개월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