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강기안전공단, 경남지역 이주여성 가족여행 실시
승강기안전공단, 경남지역 이주여성 가족여행 실시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0.11.16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여수‧순천서 소중한 추억 만들기 프로그램 진행
‘여수 밤바다로 떠나는 가족여행’에 참여한 이주여성 가족들이 지난 13일 여행을 떠나기에 앞서 한국승강기안전공단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여수 밤바다로 떠나는 가족여행’에 참여한 이주여성 가족들이 지난 13일 여행을 떠나기에 앞서 한국승강기안전공단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승강기안전공단)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사장 김영기)이 경남지역 이주여성들을 대상으로 ‘여수 밤바다로 떠나는 가족여행’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이주여성 가족들에게 즐겁고 소중한 추억을 선사했다.

공단은 경남이주여성인권센터와 함께 지난 13일부터 1박 2일간 경남 진주지역 이주여성 7가족을 선정해 통영과 전남 여수‧순천지역의 유명 관광지를 찾아 떠나는 가족여행을 진행했다.

첫째 날인 13일에는 공단 본부를 출발해 통영에 도착, 동피랑 관광에 이어 스카이 루지를 체험하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통영 스카이 루지는 미륵산 케이블카와 함께 전국적인 관광 명소다.

오후에는 전남 여수로 이동 향일암 관광을 하고, 여수 맛 집에서 꽃게장으로 저녁식사를 호텔에서 짐을 풀고 여수 밤바다를 찾아 가족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다.

둘째 날에는 여수 해상케이블카와 유람선 탑승 체험에 이어 마지막 일정인 순천만 자연생태공원을 관광한 뒤 가족 여행을 마무리했다.

한편, 공단은 당초 베트남 출신 결혼 이주여성을 대상으로 친정방문 사업을 추진했으나,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입‧출국이 어려워짐에 따라 이주여성 가족 국내 여행 프로그램으로 변경하여 추진하게 됐다.

송세언 교육홍보이사는 “이주여성 가족들의 화합과 소중한 추억을 위해 이번 가족여행 프로그램을 추진하게 됐다”며 “1박2일간의 짧은 일정이지만 이번 여행을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잠시 잇고 가족끼리 행복하고 소중한 추억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