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강기안전공단, 취약계층에 ‘사랑의 PC’ 기증
승강기안전공단, 취약계층에 ‘사랑의 PC’ 기증
  • 이태영 기자
  • 승인 2020.12.31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트북 100대 등 354대, 사회복지정책연구원에 전달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 지난 29일 연말 연시 사랑나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정보통신 인프라가 부족한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PC’ 354대를 기증했다.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 지난 29일 연말 연시 사랑나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정보통신 인프라가 부족한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PC’ 354대를 기증했다.

 

[건설이코노미뉴스 이태영 기자]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사장 김영기)이 지난 29일 연말연시 ‘사랑 나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사랑의 PC 기증 행사’를 실시했다.

공단이 기증하는 PC는 정보통신 인프라가 부족한 사회적 취약계층에 전달돼 정보 격차해소와 함께 코로나19로 인한 온라인 학습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랑의 PC’는 한국사회복지정책연구원(이하 연구원)과 업무협약 형태로 진행해 노트북 100대 등 총 354대가 기증됐다. 연구원은 PC를 수리하고 사용에 불편이 없도록 프로그램을 업데이트 한 뒤 필요한 기관 및 지역을 조사한 후 전달하게 된다.

한편, 공단은 이웃사랑 나눔 사회공헌활동으로 매년 PC 기증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과 연계해 진주지역 아동시설 8곳에 PC를 전달했다. 올해 사랑의 PC 기증행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공단 송세언 교육홍보이사는 “사랑의 PC 기증으로 취약계층의 정보격차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새해에도 기관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