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사 44주년]LX공사 김정렬號 " ESG경영 원년 삼겠다"
[창사 44주년]LX공사 김정렬號 " ESG경영 원년 삼겠다"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1.06.30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 중립, 국토정보로 사회가치 실현,공정‧투명 경영 목표
LX한국국토정보공사 김정렬 사장이 6월30일 LX 본사에서 창사 44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말하고 있다.(제공 LX)
LX한국국토정보공사 김정렬 사장이 6월30일 LX 본사에서 창사 44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말하고 있다.(제공 LX)

 

[건설이코노미뉴스] 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김정렬·LX공사)가 창사 44주년을 맞아 ESG경영 원년을 삼겠다고 30일 선포했다. 

LX공사는 이날 전주 덕진구 LX 본사 강당에서 창사기념일(7월 1일)을 맞아 ESG 경영 선포식을 위한 노사 공동 선언문을 채택하고 전주시와 상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ESG는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를 뜻하는 것으로, 환경‧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경영의 투명성 강화를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추구하는 경영 패러다임이다. 

‘미래를 ON하고 사회를 溫하다’를  슬로건으로 내건 이날 선포식에는 김승수 전주시장, 박지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 남영우 국토교통부 국토정보정책관, 김정범 비상임이사가 참석했다.

LX공사는 이날 ∆대한민국 탄소중립 2050 선도 ∆국토정보로 사회적가치 실현 ∆ 국민과 함께 공정‧투명 경영으로 3대 전략방향을 선정했다. 

이를 위해 LX공사는 사용전력 100%를 신재생에너지로 전환하고 탄소배출을 제로화하며 경영 전반에 쓰레기 줄이기를 실천한다. 

또한 공간정보 디지털 혁신을 통해 국토‧도시문제 해결하고 공간정보 창업 지원과 인재육성 프로그램을 확대하며 지구촌 토지와 빈곤 문제 해결을 위해 국제협력을 이어간다. 

아울러 투명한 지배구조를 위한 준법감시체계를 강화하고 국민의 알 권리 보호와 이해관계자와의 소통을 확대하며 ESG 경영 항목 공시 등을 통해 의사결정의 투명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특히 이날 LX공사는 전주시와 상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수소시범도시 조성을 위한 인프라 구축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ESG 경영 선포식에서는 ‘ESG 경영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이 함께 마련, 추다현 씨와 김연수 씨는 ESG 경영‧공공혁신 부문에 각각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김정렬 사장은 “ESG는 이제 가지 않으면 안 되는 길이 되었다”면서 “ESG 경영 선포식이 우리 모두의 포용적 녹색 회복과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중요한 걸음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