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국군의무사령부에 친환경 위문품 전달
수자원공사, 국군의무사령부에 친환경 위문품 전달
  • 최효연 기자
  • 승인 2021.11.2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업사이클링 무릎담요 등 지원
한국수자원공사 박재현 사장(사진 가운데)과 국군의무사령부 최병섭 사령관(사진 왼쪽 두 번째)이 23일 대전시 대덕구 한국수자원공사 본사에서 국군의무사령부 부대원을 위한 위문품 전달식을 진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 박재현 사장(사진 가운데)과 국군의무사령부 최병섭 사령관(사진 왼쪽 두 번째)이 23일 대전시 대덕구 한국수자원공사 본사에서 국군의무사령부 부대원을 위한 위문품 전달식을 진행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수자원공사)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는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국군의무사령부(사령관 최병섭)에 부대원 300여 명을 위한 위문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국수자원공사 임직원들이 국군 코로나19 방역 컨트롤타워로서 감염병 전담병원과 선별진료소 등을 운영하며 방역 최일선에서 재난대응을 위해 헌신해온 국군의무사령부 부대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전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번에 전달된 위문품은 친환경 무릎담요와 핫팩 등 군 의료진의 겨울나기를 지원하기 위한 용품들로 구성됐으며, 이는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모인 사회공헌 펀드를 활용해 마련됐다.

특히 이날 전달된 무릎담요는 수자원공사에서 공급한 병입 수돗물의 페트병을 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제품으로, 지난 3월 갈수기대비 전방부대 장병들에 제공한 병입 수돗물을 육군 지상작전사령부(사령관 안준석)와 협업해 수거 후 이를 활용해 제작했다는 점에서 더 큰 의미가 있다.

한편, 이날 수자원공사에 대한 국군의무사령부의 감사패 전달도 함께 진행됐다. 지난 1월부터수자원공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군 의료진의 노력에 동참하기 위해 수자원공사가 생산한 400㎖ 식수용 병입 수돗물을 지원하며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한편, 수자원공사는 친환경 ‘탈(脫)플라스틱’ 정책에 적극 부응하기 위해 페트병을 경량화하고 ‘라벨 제거’ 식수용 병물을 생산하고 있다. 이를 통해 재활용 효율을 높일 뿐 아니라 폐기물 발생을 저감할 수 있으며, 지난 2월에는 이를 인정받아 재활용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올해는 친환경 리사이클 전문기업인 ‘플리츠마마’와의 협업을 통해 비상 식수로 지원한 한국수자원공사 병입 수돗물 페트병 수거 및 재활용 시범사업을 진행 중이다. 수거된 페트병으로 제작된 리사이클링 에코백과 무릎담요는 사회공헌 등 가치 있는 곳에 활용할 계획이다.

박재현 사장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헌신한 군 의료진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리며, 수자원공사 전 임직원의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정부의 ‘탈 플라스틱’ 정책에 적극 부응해 친환경 노력을 적극 실천하고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적극 이행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